DigiMoon 맘대로 닦고 조이고 기름치는 재미가 있는 DigiMoon만의 기억 저장소

Posted
Filed under 컴퓨터 탐구/내컴퓨터
 2018년 3월 약 2주 간의 디지문서버 리뉴얼 작업기를 이 블로그에 기록합니다.

 2005년 11월 16일 디지문닷넷 블로그를 시작했습니다. 이 블로그는 Apache + php + MySQL이 설치된 서버를 소유한 자만이 쓸 수 있는 설치형 블로그입니다. 그래서 디지문닷넷 블로그의 나이는 나의 서버 나이와도 같습니다. 그래서 2018년 3월 기준으로 서버 운영 13년차입니다.
 서버 운영 13년차 들어 대형 리뉴얼을 감행했습니다. 대형 리뉴얼이라 칭하는 이유는 베어메탈 서버가 아닌 가상화 호스트 서버로 구축했기 때문입니다. 디지문호스팅의 홈페이지 계정들이 많이 줄어들었고, 사용되고 있던 계정들도 대부분 유령화되어 디지문서버의 주용도를 호스팅서비스로 지속하는 것은 비용 낭비라고 판단하였습니다. 그래서 나의 테스트베드로 적극 사용하고 싶었고, 이를 만족하는 플랫폼으로 가상화 호스트 서버가 적합하다고 판단하였습니다.

 하드웨어 선정부터 고민이 많았습니다. 인텔CPU게이트 사건 때문에 CPU 선정부터 고민을 시작했습니다. 가상화 호스트로 쓰기 위한 나의 메인보드가 최대 RAM 128GB를 지원하길 나는 원했습니다. 이를 만족하는 스펙의 메인보드 기반의 AMD 라이젠 CPU + 보드 비용은 오히려 인텔 스카이레이크 CPU + 보드 비용보다 더 높더군요. 그래서 인텔 CPU로 선택했습니다. 인텔에서 궁극적인 해결책을 발표하기 전까지 가상화 호스트에 최신 버전의 리눅스 커널을 적용하지 않는 임시방편을 쓰기로 결정했습니다. 이 결정은 보안보다는 성능을 더 중시한 결과입니다(CPU게이트 문제를 해결하는 패치는 리눅스 커널의 I/O 성능을 최대 약 30% 감소시키므로). 최악의 결정이 아니길 바랍니다.


 누드 상태에서 부품 테스트를 먼저 하고...
사용자 삽입 이미지


 조립이 끝난 시스템 모습입니다. 쿨러마스터의 CPU쿨러가 먼저 눈에 띄네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케이스 모델명은 <IN WIN Fanqua> 입니다. 3년 전쯤 샀던 걸로 기억합니다. 본래 집에서 개인 스토리지 용도로 쓰고 있었습니다. 이제 디지문서버로 새 임무를 시작합니다. 이 케이스와, 들어간 부품들은 적어도 3년 이상 견뎌내 주길 바랍니다.
 케이스 전면의 하드랙은 앤디코사의 제품입니다.
 http://prod.danawa.com/info/?pcode=1108000&relationMenuType=koost
 4개의 HDD를 수용하는 이 하드랙 샷시 한 개가 케이스의 5.25인치 베이 3개를 차지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쿨러마스터 쿨러가 i7-7800X 스카이레이크를 식혀주고 있습니다. CPU 좌우엔 삼성 DDR4 16G PC4-19200 8개가 동작 중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PCI-Express 16x 슬롯들을 VGA, NIC, RAID 컨트롤러가 채우고 있습니다. 데이터 날릴 불상사를 최대한 멀리하기 위해 RAID 컨트롤러를 달았습니다. 어떤 업자가 다나와에 장당 7만원 정도에 싸게 풀었던 적 있었는데 그 때 잡은 놈입니다. 모델명은 Areca ARC-1220... 2010년까지만 펌웨어 업데이트 릴리즈가 있었고 이후론 감감 무소식인데 3TB HDD도 잘 인식해 주는, 안정성과 호환성이 시대를 앞서갔던 훌륭한 컨트롤러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600W 파워서플라이를 사려 했는데 재고가 없다며 700W로 받는 횡재를 누렸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IDC의 데스크탑 케이스 선반이 케이스 백패널을 앞으로 노출하도록 장착을 요구하고 있어 저렇게 전원, 리셋 스위치를 달았습니다. 전원 들어가면 불 들어옵니다. 용산 전자랜드 지하1층 가면 저런 스위치 파는 업체들이 몇몇 있습니다. NIC 포트 1개는 안 쓸 거라 스카치테이프로 밀봉(?)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렇게 불 들어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전원을 넣은 상태의 케이스 전면 모습니다. 6개의 하드랙 베이 LED에 불이 들어옵니다. 모든 베이는 RAID컨트롤러에 연결되어 있습니다. 상단 2개 베이엔 RAID 1로 묶인 3TB HDD 2개가, 하단 4개 베이엔 RAID 10으로 묶인 3TB 4개가 들어 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케이스 상단 쿨러입니다. 시원한 IDC에 들어갈 케이스라 굳이 필요하진 않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신 서버에 탑재된 가상화 소프트웨어의 메인 화면입니다. oVirt라고 합니다. 오픈소스입니다.
 https://ovirt.org
사용자 삽입 이미지
 VMWare vSphere나 MS Hyper-V와 같은 용도로 쓰이는 가상화 플랫폼 소프트웨어입니다. 레드햇 엔터프라이즈 리눅스로 유명한 레드햇은 oVirt를 back-porting한 RHV(Red Hat Virtualization)라는 제품을 판매하고 있습니다.


 IDC에 입고했습니다. 열심히 구 서버에서 신 서버로 데이터 옮기는 중입니다. 지금 이 블로그 포스트를 저 노트북으로 쓰고 있네요. 레노버 x200... 오래된 모델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 서버가 내 IT 기술력과 경력관리에 도움 되길 기원하며...
 이 블로그가 저 서버 안에서 돌고 있어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퇴역한 구서버입니다. AMD 투반 CPU + RAM 16GB
 2011년에 구입했고 IDC에선 2014년 12월 ~ 2018년 3월 동안 활약해 주었습니다. 그동안 고마웠어!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Creative Commons License
2018/03/22 21:25 2018/03/22 21:25